화성시 지역자율방재단, 경기도지사 표창

지역별 개편‧단원 확충, 사회안전망 구축

가 -가 +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2021-01-08 [11:08]

화성시 지역자율방재단이 6일 경기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 지난달 국가 재난관리 유공 분야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에 이어 두 번째다.

 

이번 ‘2020년 시·군 지역자율방재단 활성화 유공표창은 재난발생 시 방재활동과 유관기관 협력, 인력풀 확보, 조례 재정 여부 등 재난관리 역량과 성과를 종합적으로 평가해 선정됐다.

 

수상의 영예를 안은 화성시는 기존에 지역 구분 없이 운영되던 자율방재단을 봉담읍 등 주요 읍면동으로 개편하고, 95명의 단원을 203명으로 대폭 확충해 촘촘한 사회안전망을 구축했다는 평이다.

 

뿐만 아니라 화성서부경찰서와 SRT동탄역 등 유관기관들과 재난안전 업무협약을 맺어 재난 발생 시 유기적인 협력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한 점도 높이 평가받았다.

 

자율방재단은 코로나19 지역 내 감염을 막고자 경로당 716개소, 가정어린이집 320개소, 버스정류장, 상가 등 지역별로 매주 1회 이상 총 120여회에 걸친 방역활동과 폭우, 산사태 등 피해위험지역 사전예찰 40, 수난구조, 산사태 및 산불 복구, 제설 및 해안가 정화활동 등을 펼쳐왔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이번 수상은 지역 실정에 밝은 주민들이 함께 한 덕분이라며,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시민과 함께 보다 안전한 도시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민규 기자

 

서민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화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