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동탄트램, 분당선 망포역 연결 가능하다”

홍지선 국장 “B/C 충분, 화성‧수원시에 달려”

- 작게+ 크게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2020-06-12

 

 

김직락 도의원이 동탄도시철도의 분당선 망포역 연결 가능성에 대해 질의하고 있다     © 화성신문

    

 

화성시와 수원시의 협의만 이뤄진다면 동탄도시철도(트램)를 지하철 분당선 망포역과 연결할 수 있다는 답변이 나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직락 경기도의원은 11일 경기도 철도물류항만국에 대한 상임위 회의에서 동탄도시철도의 망포역 연결가능성에 대해 질의했다.

 

김직락 의원은 화성시와 수원시간의 경계지역이 조정됐고, 망포지역에 인구도 많이 늘어 동탄~망포역구간의 B/C(비용대비 편익비) 수치가 괜찮다면서 동탄도시철도의 망포역까지 연장 가능성을 물었다.

 

홍지선 경기도 철도항만물류국장은 경기도 도시철도망 기본계획을 고시할 때 화성과 수원이 내부적으로 협의가 있어 왔고, 동탄도시철도를 분당선 망포역까지 연결한다면 시너지효과와 환승 수요도 늘어나 B/C값은 충분히 타당성이 있을 것이라며 수원시와 화성시가 협의가 되면 기본계획에 반영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다만 고시된 망에서 추가 연장돼 대광위와 국토부의 유권해석이 필요하지만 무엇보다 화성시와 수원시 의지가 중요하다경기도는 적극적으로 국토부와 협의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김직락 의원은 교통망 확보는 예산절감과 도민의 편익을 강화시키는 측면이 있다경기도가 앞장서 방향을 제시하고, 화성에서 망포까지 트램을 기본계획에 넣어주실 것을 강력하게 요청한다고 강조했다.

서민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화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