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기 화성을, 이원욱·임명배·민영록 3파전
미래통합당, 임명배 화성을 전 당협위원장 공천 확정
김중근 기자   |   2020-03-25

▲ 사진 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의원, 임명배 미래통합당 예비후보, 민영록 정의당 예비후보.     © 화성신문

 

    

미래통합당이 경기 화성을 지역 후보를 교체하면서 화성을 지역의 새로운 총선 대진표가 그려졌다.

 

미래통합당은 25일 경기지역 ‘청년벨트’ 8곳 중 하나인 화성을 지역 후보로 선정됐던 한규찬 전 평안신문 대표의 공천을 철회하고 임명배 화성을 전 당협위원장을 후보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화성을 지역에서는 3선에 도전하는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현 국회의원과 임명배 미래통합당 화성을 전 당협위원장, 민영록 정의당 경기도당 화성시위원장이 한 판 승부를 벌이게 됐다.

 

현재 국가혁명배당금당에서 임상희, 권영운, 이주연, 홍순복, 이경우씨가 예비후보로 등록한 상태다.

 

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등록은 26일과 27일 이틀 일정으로 진행된다.

 

김중근 기자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화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