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담2 등 미매각 공공시설용지 점검

도, 주민 이용 가능 활용방안 강구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2024-02-14 [09:29]

경기도가 227~329일 봉담2 등 준공 후 최소 2년이 지나 입주까지 완료됐는데도 아직 매각이 안된 공공시설용지 129곳의 관리실태를 점검한다.

 

현재 준공 후 2년 경과된 도내 공공시설용지는 김포 한강 등 19개 택지개발지구 102, 화성 봉담2 11개 공공주택지구 27곳으로 총 129곳이다.

 

미매각 공공시설 용지들은 주변 아파트 입주가 완료됐는데도 나대지 상태로 방치돼 공공시설 부족 등 입주민들에게 불편을 주고 있다.

 

경기도는 이번 점검을 통해 나대지로 방치된 용지들에 대해 임시적으로 해당 주민들이 이용 가능토록 활용방안을 강구하는 한편 매각 세부계획을 보다 면밀하게 점검해 주민불편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주요 점검내용은 미매각 공공시설용지의 이용실태와 활용계획, 지정 매수기관의 해당 용지 매입 의사와 계획매입지연 사유, 매수포기 용지의 용도변경 추진현황 등이다.

 

특히 준공 후 5년이 지나 장기 미매각이 예상되는 지역들에 대해서는 현장점검과 관계기관 실무회의를 통해 중점 관리와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미매각용지에 대해 지속적인 관리·점검뿐만 아니라 다양한 임시 활용 방안과 제도개선을 검토해 입주민과 도민의 불편을 해소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서민규 기자

서민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화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