답보상태 ‘진안 공공주택지구’ 지구지정 완료

화성시 “당초 구상 개발 계획‧교통대책안 반영 필요”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2024-02-08 [09:26]

진안 공공주택지구© 화성신문


화성시는 7일 국토교통부로부터 화성진안 공공주택지구(이하 진안신도시)가 지구지정됐다고 밝혔다.

진안신도시는 국토교통부가 대도시권 주택공급 확대 방안으로 발표한 공공주택지구다. 진안동 일대 약 137만평에 인구 71664명 규모의 신도시를 조성한다.

지난 20218월 국토교통부가 주택공급계획을 발표한 이후 주민 열람·공고 및 전략환경영향평가 등 지구지정을 위한 행정절차가 원활히 진행되는 듯 했지만, 개발 사업에 대한 관계 기관과의 이견으로 2년 간 답보 상태로 지속돼 왔다. 그러나 지난해 말 관계기관 간 의견 조율을 통한 협의가 타결됐고 지구지정에 이르게 됐다.

화성시는 향후 진안신도시 성공을 위해 민··공 협의체 구성을 추진하고, 국토교통부, 화성시,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협의체를 통해 상생방안을 모색, 시민중심 포용도시를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화성시 관계자는 사업 지연으로 인한 주민 불편을 해소할 수 있도록 조속한 사업 추진이 필요하다라고 밝혔다. 시는 특히 지구계획 수립 시 주택공급계획에 포함됐던 자족도시 조성 복합 커뮤니티공간 조성 철도 중심 대중교통 체계 구축 병목구간 해소 등을 위한 도로 대책 마련 등 개발 및 교통대책안이 반드시 반영돼야 한다는 입장이다.

이와 함께 민선8기 공약사항인 화성형 테크노폴 조성과 연계해 지역 내 기존 특화산업과 새롭게 구성될 인프라를 조합해 진안지구만의 특화전략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국토교통부의 진안신도시 공공주택지구 지정을 환영한다라며 지역 주민의 의견이 반영된 지구 계획이 수립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긴밀한 협력을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서민규 기자

서민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화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