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표 의장이 아무리 호들갑 떨어도 수원군공항 화성시 이전은 불가능”
매향리 50년간 살인적 고통 소음 되살아날 수 없어!

김진표 특별법 반대 ‘화성시민 총결집 국회 궐기대회’ 국회서 대대적으로 열려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2023-11-30 [11:02]

 

 화성시 민관정이 함께 김진표 의원이 대표발의한 특별법에 반대하며 철회를 요구하고 있다. 



김진표 국회의장은 자신의 지역구인 수원시의 이익이 아닌 국가의 이익을 생각하라.”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개최된 수원군공항 이전 특별법입법예고에 반대하는 화성시민 총결집 국회 결기대회에서는 대표발의자인 김진표 국회의장을 성토하는 화성시민의 분노의 목소리가 계속됐다.

 

수원전투비행장 화성이전반대 범시민대책위원회가 마련한 이날 궐기대회에는 1800여명의 화성시민이 참가해 김진표 의장의 수원군공항 이전 특별법안입법을 중단하라고 요구했다. 또 김민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원장을 찾아 화성시민 5만여명이 참여한 특별법 입법 반대 청원서와 범시민서명부를 제출하고 도움을 요청했다.

 

 경기남부통합공항은 수원군공항 이전을 위한 꼼수라는 지적이 계속됐다. 



이날 화성시민은 물론 정명근 화성시장, 송옥주이원욱전용기 국회의원, 이홍근박명원신미숙 경기도의원, 김경희 화성시의장과 정흥범김영수 특위 위원장, 공영애김상균김종복배정수송선영이계철이용운이은진전성균조오순 화성시의원이 참석했다. 또 내년 총선 출마를 준비중인 김용 화성시민의힘 대표, 신희진 영암문화재단 이사, 홍형선 화성균형발전위원장, 김홍성 기본사회 경기본부 공동대표, 배강욱 열린사회 시민포럼 이사장, 홍성규 화성노동센터 소장 등도 참가해 화성시민과 함께 목소리를 높였다.

 

이날 홍진선 수원전투비행장 화성 이전반대 범시민대책위원회 상임위원장은 김진표 국회의장 수원군공항 이전 특별법규탄 결의문 발표를 통해 김진표 국회의장의 행태를 강력하게 비판했다.

 

홍진선 위원장은 김진표 의장은 본인이 2020년 대표 발의한 군공항 이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일부개정법률안이 민주주의 가치 훼손하문제로 3년 넘게 국회 상임위에 계류 중인데도 불구하고, 국회의원 총선을 5개월 앞둔 시점에서 본인 지역구인 수원시 개발이익을 위해 수원군공항을 화성시로 강제 이전시키려 하고 있다라면서 이는 그야말로 부끄러움은 전혀 없고, 선거표를 구걸하는 행위라고 비판했다.

 

홍 위원장은 이어 국회의장으로서 타의 모범을 보여야 함에도 자신의 지위를 악용해 특별법을 발의하고, 힘의 논리로 밀어붙이려는 시도는 전 국민의 규탄을 받아 마땅하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화성시민을 대표하는 수원전투비행장 화성이전반대 범시민대책위원회는 화성시민을 기만하는 김진표 국회의장의 망나니 칼춤 놀음에 맞서 민관 협력관계를 더욱 강화해 수원 군공항 이전 특별법 저지를 위해 총력을 다할 것이라며 김진표 의장은 수원군공항 화성이전은 꿈도 꾸지말고, 본인의 소임을 다하다 명예롭게 퇴직하라라고 말했다.

 

 정명근 화성시장이 특별법 통과 저지에 앞장설 것을 밝히고 있다. 



이날 정명근 화성시장도 집회 20분 전부터 김진표 의장의 특별법을 적극 저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송옥주, 이원욱, 전용기 국회의원도 수원군공항의 화성시 이전에 대한 부당함을 지적한 후 김진표 의장의 특별법에 맞서 적극적으로 대응할 것을 천명했다.

 

이날 집회에서는 또 수원군공항 화성이전 주동자로 꼽히고 있는 김진표 의장, 염태영 경기도 부지사(전 수원시장), 이재준 수원시장 3인을 규탄하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화성시민의 의견을 담은 연명부와 건의문을 김민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위원장에게 전달하고 있다. 



이어 김민기 국토교통위원장을 찾아 화성시민의 염원이 담긴 청원서와 군공항 화성 이전반대 범시민서명부를 제출한 후 국회의 적극적인 도움을 요청했다.

 

홍진선 위원장은 김민기 위원장과 면담을 끝낸 후 김민기 위원장이 국방위에서 해결안된일을 국토위에서 해결하기는 힘들다라고 말했다라면서 서로간에 (화성은 안된다는) 공감대를 형성했다라고 밝혔다.

서민규 기자

 

 

 매향리의 고통을 되살려서는 안된다는 퍼포먼스가 진행 중이다. 



 

서민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화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