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형선 원장 “김진표 의장 특별법안 즉각 철회 촉구해야”

화성시 정치인 정치력 부재‧소극적 행태 ‘유감’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2023-11-15 [17:08]

 

홍형선 화성균형발전연구원장국민의힘 화성시의원화성갑 책임당원들이 기자회견을 갖고 김진표 국회의장의 특별법의 즉각 철회를 요구하고 있다.



홍형선 화성균형발전연구원장(전 국회 사무차장)15일 화성시의회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김진표 국회의장이 발의한 수원 군 공항 이전 및 경기남부통합국제공항 건설을 위한 특별법안의 즉각 철회를 촉구했다.

 

홍형선 원장은 이날 군공항 이전사업은 국민의 재산권을 침해하고, 무엇보다 주민의 동의가 전제돼야 하지만 (김진표 의장이) 화성시민의 의견이나 동의는 무시한 채 특별법으로 화성시를 군공항 이전 부지로 강제 규정하는 것은 반민주적이자 반헌법적인 행위라고 강하게 반발했다. 이어 엄연한 군사시설인 수원군공항을 주무부서인 국방부 장관 의견 수렴도 없이 민간국제공항과 강제 통합시켜 국토부 장관이 시행하도록 하는 것은 국가안보 등에 대한 검토를 거치지 않은 채 오로지 수원 군 공항 이전을 위한 졸속 입법이라면서 이는 표면적으로는 화성시에 경기남부통합국제공항을 건설하겠다는 것이나, 본질은 수원군공항 이전을 숨기기 위한 꼼수라고 강조했다.

 

홍 원장은 주무부처인 국토교통부에서도 검토하지 않은 국제공항이 법 조항 몇 줄로 설치될 수 있는 것처럼 호도하는 무책임한 입법이라며 특별법안의 취지는 결국 수원은 군공항 이전을 통해 막대한 개발이익을 창출하고, 화성시는 기피 시설인 군공항을 이전시켜 고통과 희생만 감수하라는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군공항이 그렇게 좋은 거라면 수원시에서 거위를 키워서 황금을 만들라라면서 수원군공항 이전은 사실상 더불어민주당 출신인 국회의장과 다수의 더불어민주당이 추진하고 있는데, 이런 사태까지 내버려 둔 화성시 정치인들의 정치력 부재와 소극적인 행태에 대해 유감을 표명했다.

 

한편 홍형선 원장은 14일 조오순 화성시의원과 국민의힘 화성갑 책임당원 등과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를 면담하고 수원군공항 이전 특별법안의 국회 통과 저지 건의문을 전달하고 111명의 국민의힘 소속 국회의원이 해당 특별법의 국회 통과를 저지해 줄 것을 요청했다.

서민규 기자

서민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화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