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표 국회의장은 ‘수원군공항 특별법’ 발의 시도 중단하라!”

진보당 화성시위원회, 폐쇄가 수원군공항 유일 해법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2023-10-10 [14:26]

 

진보당 화성시위원회가 수원군공항 특별법’ 발의 시도 중단을 요구했다.

 

 

진보당 화성시위원회(위원장 홍성규)6일 긴급성명을 통해 김진표 국회의장의 수원군공항 특별법연내 발의 시도, 절대로 안 될 일이다! 즉각 중단하라!”라고 촉구했다.

 

진보당 화성시위원회에 따르면 최근 정치권에서 수원을 지역구로 둔 김진표 국회의장이 수원군공항 이전관련 특별법들을 연내 직접 발의할 것이라는 관측이 흘러나오고 있다.

 

홍성규 위원장은 “(김진표 국회의장의) 임기를 채 반년도 남겨두지 않은 상황에서 오직 완력으로 밀어붙여 보겠다는 건데, 이는 시정잡배만도 못한 행태라고 강하게 반발한 후 무엇보다 본인이 조금도 책임질 수 없는 일이다. 5선에 국회의장까지 역임하며 내년 불출마를 일찌감치 선언한 상황이다. 유종의 미를 고민해야 할 때 이 무슨 망동인가!”라고 비난했다.

 

성명에서도 당적을 떠나 통합과 화합을 추진해야 할 국회의장으로서도 절대 해서는 안 될 일이라며 수원군공항의 해법은 폐쇄가 유일한 답이라고 강조했다.

서민규 기자

 

서민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화성신문. All rights reserved.